방송

뉴스엔

오나라♥김도훈, 권태기도 이별도 없이 20년 열애 비법

뉴스엔 입력 2019.02.07. 18:24

오나라 김도훈의 20년 연애가 다시 한번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우 오나라는 2월 7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연인 김도훈에 대해 이야기 했다.

오나라 김도훈은 뮤지컬 '명성황후'를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오나라는 지난해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김도훈과의 20년 열애에 대해 이야기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오나라 김도훈의 20년 연애가 다시 한번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배우 오나라는 2월 7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뉴스엔과 인터뷰에서 연인 김도훈에 대해 이야기 했다. 이에 오나라 김도훈의 20년 열애가 다시 주목 받고 있다.

김도훈은 배우 출신으로 현재는 교수로 재직 중이다. 오나라 김도훈은 뮤지컬 '명성황후'를 통해 만나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무려 20년 넘게 열애 중이다.

특히 오나라는 지난해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김도훈과의 20년 열애에 대해 이야기 했다. 그는 20년 연애가 대단한 줄 몰랐다며 "헤어진 적 없이 쭉 사귀었다. 권태기도 없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는 "싸울 때 열정적으로 싸우고 3-4일 연락 안할 때가 있다. 돌아오면 쿨하게 받아준다"고 밝혔다.

오나라는 이날 인터뷰에서도 김도훈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오나라는 "내가 비정상인가 보다. 난 지금도 좋다. 정말 베스트 프렌드라는 느낌도 있고, 완전한 내 편이라는 느낌도 든다. 물론 뜨겁고 그런 건 이미 지났지만, 완전한 내 편이라는 생각이 드니까 든든하다. 늘 서로 재밌게 해주려고 한다. 그게 오래가는 비결인 것 같다"고 말했다. (사진=tvN 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