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드디어, 태어났어요"..지성♥이보영 부부, 둘째 얻었다

입력 2019.02.05. 16:12 수정 2019.02.05. 16:15

배우 지성, 이보영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지성은 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곽보아 드디어 보아가 태어났어요. 환영한다 보아야~^^ 건강하자! 사랑한다!"라는 글과 함께 두 발을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지성과 이보영은 2013년 결혼해 2015년 첫째 딸 지유 양을 얻었다.

지성은 둘째의 태명 '보아'에 대해 "첫째 지유 태명이 보배였다. '보영 베이비'라는 뜻이다. 둘째는 '보영 아기'라는 의미"라고 소개하며 깊은 아내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배우 지성, 이보영 부부가 두 아이의 부모가 됐다.

지성은 5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곽보아 드디어 보아가 태어났어요. 환영한다 보아야~^^ 건강하자! 사랑한다!"라는 글과 함께 두 발을 촬영한 사진을 공개했다.

지성과 이보영은 2013년 결혼해 2015년 첫째 딸 지유 양을 얻었다. 두 사람은 지난해 8월 둘째 임신 소식을 알렸다.

지성은 둘째의 태명 '보아'에 대해 "첫째 지유 태명이 보배였다. '보영 베이비'라는 뜻이다. 둘째는 '보영 아기'라는 의미"라고 소개하며 깊은 아내 사랑을 드러낸 바 있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