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한국일보

'해치', 완전체 포스터 공개..사극史 새로 쓴다 '압도적 분위기'

김한나 입력 2019. 01. 31. 17:20 수정 2019. 01. 31. 17:30

기사 도구 모음

SBS '해치'의 웅장한 대서사시를 이끌어갈 청년 영조 정일우와 18인의 모습이 담긴 '완전체 첫 출격' 포스터가 공개됐다.

그런 가운데 '해치' 측이 31일 공개된 포스터에서도 정일우(연잉군 이금, 청년 영조)를 중심으로 그의 운명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사헌부 다모 고아라(여지), 훗날 암행어사로 이름을 떨치는 열정 가득 과거 준비생 권율(박문수)을 양 옆에 배치해 이들의 극적인 스토리와 긴장감을 예고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 기사는 언론사에 의해 수정되어 본문과 댓글 내용이 다를 수 있습니다.
‘해치’ 완전체 포스터가 공개됐다. SBS 제공

SBS ‘해치’의 웅장한 대서사시를 이끌어갈 청년 영조 정일우와 18인의 모습이 담긴 ‘완전체 첫 출격’ 포스터가 공개됐다.

‘해치’는 왕이 될 수 없는 문제적 왕자(정일우)가 왕위에 오르기까지 펼치는 역경과 우정, 지금껏 한 번도 다뤄진 적 없는 조선 사헌부를 담은 스펙터클한 스토리다.

그런 가운데 ‘해치’ 측이 31일 공개된 포스터에서도 정일우(연잉군 이금, 청년 영조)를 중심으로 그의 운명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 사헌부 다모 고아라(여지), 훗날 암행어사로 이름을 떨치는 열정 가득 과거 준비생 권율(박문수)을 양 옆에 배치해 이들의 극적인 스토리와 긴장감을 예고하고 있다.

여기에 노론의 실세로서 청년 영조 정일우를 꼭두각시 왕으로 내세워 왕권을 쥐락펴락하려는 야망가 이경영(민진헌), 정일우와 권좌를 두고 피 튀기는 쟁탈전을 펼칠 ‘소현세자 후손’ 정문성(밀풍군 이탄)이 눈길을 끈다.

이어 각자의 이익에 따라 이합집산하는 왕실 사람들, 흐트러짐 없는 모습으로 조선 사헌부의 위풍당당한 자태를 뽐내고 있는 4인의 감찰, 눈부신 미모와 영리한 머리, 빠른 처세술로 무장한 궁궐 밖 여인들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 등 조선 사헌부를 중심으로 벌어질 흥미진진한 스토리로 웰메이드 사극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이처럼 정일우-고아라-권율의 의기투합이 주는 강렬함과 ‘해치’를 통해 휘몰아칠 파란만장한 왕위 쟁탈 등을 엿보게 하는 ‘완전체 포스터’가 공개되면서, 과연 이들의 운명이 앞으로 어떻게 펼쳐질지 궁금증을 폭등시키고 있다.

SBS 월화드라마 ‘해치’는 다음 달 1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김한나 기자 gkssk1241@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