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채수빈·이제훈,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여우각시별' 인연

김수경 입력 2019.01.31. 14:12

배우 채수빈과 이제훈의 소속사가 31일 "두 배우가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됐다"고 밝혔다.

채수빈과 이제훈은 SBS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직원을 연기한 적이 있다.

두 사람은 위촉식 참석을 시작으로 인천공항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에 참여한다.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올해가 공사 창립 20주년을 맞은 해인 만큼 두 사람이 인천공항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빛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된다"고 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채수빈(왼쪽부터), 이제훈이 지난해 인천 중구 공항로 인천국제공항공사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SBS

배우 채수빈과 이제훈의 소속사가 31일 “두 배우가 인천공항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됐다”고 밝혔다.

채수빈과 이제훈은 SBS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인천국제공항공사 직원을 연기한 적이 있다.

두 사람은 위촉식 참석을 시작으로 인천공항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에 참여한다.

정일영 인천국제공항공사 사장은 “올해가 공사 창립 20주년을 맞은 해인 만큼 두 사람이 인천공항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고 빛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된다”고 했다.

이제훈과 채수빈은지난 연말 SBS 연기대상에서 각각 월화드라마 부문 최우수연기상과 우수상을 받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