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머니S

웹툰 '타인은 지옥이다', OCN드라마로 제작된다

채성오 기자 입력 2019. 01. 28. 13:19

기사 도구 모음

'혼자보기 무서운 웹툰'으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한 '타인은 지옥이다'가 드라마로 제작된다.

28일 스튜디오N에 따르면 타인은 지옥이다가 올 하반기 OCN을 통해 방송된다.

OCN은 타인은 지옥이다를 편성해 자체 프로젝트 '드라마틱 시네마' 작품으로 기획할 계획이다.

스릴러 스토리텔링의 귀재로 꼽히는 이 감독은 타인은 지옥이다의 스토리를 한층 견고하게 재구성할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타인은 지옥이다(왼쪽)와 임시완. /사진=네이버웹툰, 플럼액터스
‘혼자보기 무서운 웹툰’으로 두터운 마니아층을 형성한 ‘타인은 지옥이다’가 드라마로 제작된다.

28일 스튜디오N에 따르면 타인은 지옥이다가 올 하반기 OCN을 통해 방송된다. OCN은 타인은 지옥이다를 편성해 자체 프로젝트 ‘드라마틱 시네마’ 작품으로 기획할 계획이다.

주인공 ‘종우’역은 드라마 <미생>, 영화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에서 인상깊은 연기를 보여준 배우 임시완이 연기한다. 임시완은 오는 3월27일 제대 후 종우로 변신하기 위한 준비에 돌입한다.

연출은 영화감독인 이창희 감독이 맡는다. 이 감독은 지난해 3월 <사라진 밤>으로 충무로에 데뷔하며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스릴러 스토리텔링의 귀재로 꼽히는 이 감독은 타인은 지옥이다의 스토리를 한층 견고하게 재구성할 예정이다.

원작 타인은 지옥이다는 지난해 여름 연재 후 충격적인 스토리 전개로 화제를 낳은 작품이다. 지난 10일 완결일 기준 누적조회수 8억뷰, 일요웹툰 39주 연속 1위 기록을 세우며 인기를 입증했다.

한편 네이버웹툰의 100% 자회사인 스튜디오N은 웹툰·웹소설 원작 외에 오리지널작품 등 다양한 콘텐츠의 영상화를 진행할 계획이다.

채성오 기자 cso86@mt.co.kr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