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싸이더스HQ 측 "'SKY 캐슬' 예서 役 김혜윤과 전속 계약" [공식]

김풀잎 입력 2019.01.21. 09:37

JTBC 'SKY 캐슬'에서 남다른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예서' 역의 김혜윤이 sidusHQ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김혜윤은 지난 2013년 KBS2 TV소설 '삼생이'로 데뷔, 여러 드라마의 단역을 거쳐 지난2017년에 종영한 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에서 6.25 때 징병으로 끌려간 남편과 죽어서야 만나게 된 과부를 연기해 잠깐의 등장에도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풀잎 기자] JTBC 'SKY 캐슬'에서 남다른 존재감으로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예서’ 역의 김혜윤이 sidusHQ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김혜윤은 지난 2013년 KBS2 TV소설 '삼생이'로 데뷔, 여러 드라마의 단역을 거쳐 지난2017년에 종영한 tvN '쓸쓸하고 찬란하神-도깨비'에서 6.25 때 징병으로 끌려간 남편과 죽어서야 만나게 된 과부를 연기해 잠깐의 등장에도 시청자들의 눈물샘을 자극했다. 이어 MBC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는 악행을 저질러 분노 유발자로도 눈길을 끌기도.

특히 현재 방송 중인 '스카이 캐슬'에서는 아버지의 명석한 두뇌에 어머니의 야망을 유전자로 물려 받아 1등에 집착하는 ‘예서’ 역을 맡았다.

sidusHQ 매니지먼트 관계자는 “김혜윤 씨는 국민적인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드라마에서 시청자들로부터 연기력을 인정받은 배우입니다. 다양한 얼굴을 담을 수 있는 매력적인 페이스는 물론, 탄탄하고 안정된 연기력을 지니고 있어 앞으로의 큰 도약을 기대하게 합니다. 더욱 넓고 깊은 스펙트럼을 지닌 배우로 성장할 수 있도록 섬세하게 매니지먼트를 할 예정이니, 앞으로의 활동에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 드립니다.라고 전했다.  

김풀잎 기자 leaf@tvreport.co.kr / 사진=김혜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