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한효주 미국간다,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 캐스팅

김소연 입력 2019.01.15. 09:34

한효주가 할리우드가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에 캐스팅 돼 미국에서 활약을 예고했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5일 "배우 한효주가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이자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 '트레드 스톤'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 김소연 기자 ]

한효주/사진=최혁 기자

한효주가 할리우드가 영화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에 캐스팅 돼 미국에서 활약을 예고했다. 

소속사 BH엔터테인먼트는 15일 "배우 한효주가 '본 시리즈' 스핀오프 드라마이자  유니버셜 본 프랜차이즈 작품 '트레드 스톤'에 발탁됐다"고 밝혔다. 

'트레드 스톤'은 영화 '본 시리즈'에서 등장했던 비밀 조직으로, CIA가 서류상 세상 어디에도 존재하지 않는 요원들을 훈련시켜 만드는 프로젝트를 다른 작품. 미드 '히어로즈' 시리즈를 창조한 팀 크링이 각본, 세계 유수의 영화제에서 인정 받은 라민 바흐러니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한효주가 연기할 '트레드 스톤'의 소윤은 베일에 싸여 있던 자신의 과거에 대해 알게 되면서 그녀의 가족을 지키기 위해 어려운 선택을 해야 하는 인물. 한효주는 미국 TV 시리즈 '트레드 스톤'을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한효주는 오디션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고 해당 역할을 거머쥐어 의미를 더한다. 영화 '광해', '감시자들', '뷰티인사이드', MBC 'W' 등 국내 작품들을 통해 다양한 캐릭터를 소화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한효주가 미국 드라마에서 펼치게 될 활약이 기대된다.

현재 '트레드 스톤'에는 한효주 외에 영화 '맘마미아2'의 제레미 어바인, 드라마 '센스8'의 브라이언J. 스미스, 드라마 '더 어페어'의 오마 멧윌리, 드라마 '콴티코'의 트레이시 이피쳐, 드라마 '더 게임'의 가브리엘라 샤르니츠키, 드라마 '베를린 스테이션'의 에밀리야 슐레가 캐스팅 됐다.

'트레드 스톤'은 올해 촬영을 거쳐 NBC유니버셜 산하 USA네트워크 채널을 통해 방영 예정이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