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SKY캐슬' 김서형, 김보라에게 협박당했었다..유력 용의자 등극 (종합)

김대령 입력 2019.01.13. 00:23 수정 2019.01.13. 00:42

'SKY 캐슬' 김서형이 김보라가 죽기 전 김보라에게 협박당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는 황우주(찬희 분)의 결백을 증명하려는 이수임(이태란 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황우주를 체포한 경찰은 "김혜나(김보라 분)의 손톱 밑에서 황우주의 피부 조직이 나왔다. 떨어지기 전 몸싸움을 벌인 것으로 추정된다"라고 체포 이유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SKY 캐슬' 김서형이 김보라가 죽기 전 김보라에게 협박당했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12일 오후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는 황우주(찬희 분)의 결백을 증명하려는 이수임(이태란 분)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주영(김서형 분)은 한서진(염정아 분)에게 "강예서는 범인이 되어선 안 된다. 이를 위해선 황우주(찬희 분)가 희생되어야 한다"라고 강하게 설득했다. 결국 한서진은 "우리 예서를 살려달라"라며 그의 말에 동의했다.

결국 황우주는 다음 날 경찰에 체포됐다. 한서진은 이를 복잡한 표정으로 바라봤다. 놀란 황치영(최원영 분)은 검사 출신인 차민혁(김병철 분)에게 도움을 요청했지만 거절당했다. 차민혁은 이 모습을 보고 화를 내는 노승혜(윤세아 분)에게 "사건이 조속히 마무리돼야 아이들 면학 분위기를 해치지 않는다"라고 해명했다.

황우주를 체포한 경찰은 "김혜나(김보라 분)의 손톱 밑에서 황우주의 피부 조직이 나왔다. 떨어지기 전 몸싸움을 벌인 것으로 추정된다"라고 체포 이유를 밝혔다. 하지만 황우주는 "마피아 게임 하기 전 김혜나와 말다툼을 했다. 그 과정에서 김혜나가 내 손을 뿌리친 적이 있다"라고 해명했다.

그러나 증거가 하나 더 있었다. 사고 장소 주변에 있던 차량 블랙박스에 사고 장면이 찍힌 것. 김혜나가 추락하던 당시 난간에는 황우주가 입었던 빨간 후드티를 입은 누군가가 화면에 찍혀있었다. 황우주는 여전히 "나는 아니다"라고 부인했다. 이수임(이태란 분)은 "누군가 아들에게 혐의를 씌우기 위해 아들의 옷을 입었을 것"이라고 추측했다. 변호인 역시 이를 토대로 반론을 펼쳤으나 마땅한 증거가 없어 의견을 관철할 수가 없었다.

한서진은 딸을 생각해 황우주를 희생양으로 삼았지만 정작 강예서(김혜윤 분)는 자신이 좋아하는 황우주가 잡혀갔다는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 다음 날 교사가 황우주와 김혜나의 흉을 보자 학교를 뛰쳐나가는 초유의 일을 벌일 정도였다. 그는 김주영에게도 "황우주는 아니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흘렸다.

이수임은 진진희(오나라 분)에게 김혜나가 죽기 전 강예서를 과거 이야기를 빌미로 협박했다는 사실을 들었다. 그는 바로 한서진을 찾아가 멱살을 잡았고 불안해진 한서진은 김주영에게 도움을 요청했다. 김주영은 "계획대로 한우주가 유죄판결을 받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보이는 한편 강예서에게는 "너는 아무 잘못이 없다"라고 세뇌했다.

강예빈(이지원 분)은 어머니들의 대화를 듣다가 김혜나가 강준상(정준호 분)의 친딸이라는 소식을 듣고 충격에 빠졌다. 배신감에 휩싸인 그는 그날 밤 강준상에게 "김혜나가 친딸인지도 모르고 장례식도 안 갔느냐"라고 소리쳤다. 강준상도 결국 진실을 알게 됐다.

이수임은 김혜나가 김주영과 만난 적이 있다는 사실을 눈치채고 김주영을 찾아갔다. 같은 시간 강예빈은 김혜나의 USB에서 김주영과의 대화 내용이 담긴 녹음 파일을 듣고 있었다. 녹음 파일에는 김혜나가 김주영이 시험지를 빼돌렸다는 사실을 알고 "강예서 서울의대 떨어뜨려달라"라고 협박하는 대화 내용이 담겨있었다.

한편 'SKY 캐슬'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JTBC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