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오나라, 'SKY 캐슬'로 갱신한 인생캐릭터

이기은 기자 입력 2019.01.11. 18:02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연기자였다.

배우 오나라가 'SKY 캐슬'의 한 영역을 제대로 꽉 채우는, 내공 깊은 연기력을 과시하며 연일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오나라는 현재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연출 조현탁)에서 극중 캐슬의 사모님 중 한 명인 진진희 역할로 열연 중이다.

오나라는 다양한 무대, 브라운관을 거쳤지만 지난 유독 사랑받은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국민적 인지도를 높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SKY 캐슬 염정아 정준호 이태란 최원영 윤세아 김병철 오나라 조재윤 김정난 김서형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기대를 저버리지 않는 연기자였다. 배우 오나라가 ‘SKY 캐슬’의 한 영역을 제대로 꽉 채우는, 내공 깊은 연기력을 과시하며 연일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다.

오나라는 현재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극본 유현미·연출 조현탁)에서 극중 캐슬의 사모님 중 한 명인 진진희 역할로 열연 중이다.

오나라의 오랜 배우 경력은 이 드라마에서도 빛을 발했다. 사모님다운 ‘관리 받은’ 미모는 물론, 어딘가 속물근성을 드러내지만 본래의 귀여운 성미를 감출 수 없는 진진희 캐릭성은 오나라의 해석력과 소화력 아래 절정에 달했다. 미워할 수 없는 아내이자 엄마 진진희는 어딘가에는 반드시 있을 법한 우리네 이웃이다.

오나라는 다양한 무대, 브라운관을 거쳤지만 지난 유독 사랑받은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 국민적 인지도를 높였다. 이어지는 ‘SKY 캐슬’까지 그는 자신의 매력을 캐릭터에 결부시켜 ‘신 스틸러’로 거듭났다는 평가다.

결국 ‘찐찐홀릭’이라는 수식어까지 얻어낸 오나라의 성과가 반갑다. 그가 남은 회차에서 얼마나 더 깊은 연기력과 매력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마음을 빼앗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 안에서 남편은 왕으로, 제 자식은 천하제일 왕자와 공주로 키우고 싶은 명문가 출신 사모님들의 처절한 욕망을 그려낸 코믹 풍자 드라마다. 오나라를 비롯해 염정아, 정준호, 이태란, 최원영, 윤세아, 김병철, 조재윤, 김서형, 김보라, 조미녀, 김혜윤, 이지원, 찬희, 김동희, 조병규, 유성주, 송건희 등이 호흡을 맞춘다. 오늘(11일) 밤 11시 15회 방송.

[티브이데일리 이기은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HB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티브이데일리 바로가기 www.tv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더이상의 이슈는 없다! 티브이데일리 모바일, 앱 다운받기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