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슈 별거 부인, "별거설 사실 무근..최근 두 사람 함께 만났다"

입력 2019.01.08. 07:54 수정 2019.01.08. 08:22

S.E.S 출신 슈와 전 농구선수 임효성의 별거설을 측근이 부인했습니다.

슈의 최측근은 어제(7일) OSEN에 "최근 불거진 슈·임효성 부부의 별거설은 사실 무근이다. 최근 두 사람을 함께 만났으며 무엇보다 슈가 별거설에 대해 '대체 왜 그런 말이 나오는지 모르겠다'며 답답해했다"고 밝혔습니다.

3일 뒤인 31일 한 매체가 "슈 부부가 오래 전부터 별거를 하고 있다"며 별거설을 보도했고 이전과 달리 슈와 임효성이 침묵을 지키자 별거설이 확산됐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슈 별거부인/사진=스타투데이

S.E.S 출신 슈와 전 농구선수 임효성의 별거설을 측근이 부인했습니다.

슈의 최측근은 어제(7일) OSEN에 "최근 불거진 슈·임효성 부부의 별거설은 사실 무근이다. 최근 두 사람을 함께 만났으며 무엇보다 슈가 별거설에 대해 ‘대체 왜 그런 말이 나오는지 모르겠다’며 답답해했다"고 밝혔습니다.

슈는 지난해 8월 서울 광진구 한 호텔 카지노에서 2명으로부터 각각 3억5000만 원과 2억5000만 원을 빌리고 갚지 않은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됐습니다.

이에 임효성과의 별거설이 불거졌고 임효성은 "지금 언론이 저희 가족을 궁지로 몰고 있다. 저희 가족이 (사태를) 잘 이겨내고 더욱 단단해질 수 있게 도와주시길 호소한다"며 별거설을 부인했습니다.

슈는 지난달 28일 마카오 도박장에서 여러 차례 도박을 한 혐의로 불구속 기소 처분을 받았습니다. 3일 뒤인 31일 한 매체가 "슈 부부가 오래 전부터 별거를 하고 있다"며 별거설을 보도했고 이전과 달리 슈와 임효성이 침묵을 지키자 별거설이 확산됐습니다.

한편 슈와 임효성은 지난 2010년 결혼해 아들 한 명과 쌍둥이 자매를 키우고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