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텐아시아

[2018 MBC 연기대상] '붉은 달 푸른 해' 김선아, 최우수연기상.."메시지 큰 드라마"

김지원 입력 2018. 12. 31. 00:19

기사 도구 모음

김선아가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붉은 달 푸른 해'로 월화극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8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김용만과 서현이 진행을 맡았으며, 강부자, 채시라, 이유리, 허준호, 정혜영, 소지섭, 우도환, 김강우, 김재경, 신은수, 이천희, 배수빈, 김경남, 김민규, 이준영, 왕석현, 오승아, 한선화, 문가영, 이설 등 올 한 해 MBC 드라마를 빛낸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선아/사진=’2018 MBC 연기대상’ 방송 화면 캡처

김선아가 ‘2018 MBC 연예대상’에서 ‘붉은 달 푸른 해’로 월화극 최우수연기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2018 MBC 연기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김용만과 서현이 진행을 맡았으며, 강부자, 채시라, 이유리, 허준호, 정혜영, 소지섭, 우도환, 김강우, 김재경, 신은수, 이천희, 배수빈, 김경남, 김민규, 이준영, 왕석현, 오승아, 한선화, 문가영, 이설 등 올 한 해 MBC 드라마를 빛낸 배우들이 총출동했다.

김선아는 “‘붉은 달 푸른 해’는 아직 방송 중이다. 이렇게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너무 좋은 스태프들과 감독님들, 선후배 연기자들, 최고의 대본을 써주는 작가님까지. 아역들이 많은데 잘해줘서 고맙다”고 인사했다.

이어 “‘붉은 달 푸른 해’는 스릴러라서 추리하는 재미도 있지만 드라마가 주는 메시지가 크다. 못 보신 분들이 있다면 정말 꼭 한 번 봐주시길 바란다”고 시청을 부탁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