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투데이

[MBC연기대상] 김선아, 최우수상.."'붉은달 푸른해' 시즌2 염원"

이호영 기자 입력 2018. 12. 31. 00:19

기사 도구 모음

'2018 MBC 연기대상' 김선아가 최우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30일 오후 '2018 MB C 연기대상'이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한편, 이번 '2018 MBC 연기대상'에서는 김선아, 소지섭, 신하균, 이유리, 정재영, 채시라가 대상 후보에 올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018MBC연기대상 김선아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2018 MBC 연기대상' 김선아가 최우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30일 오후 '2018 MB
C 연기대상'이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됐다. 그룹 소녀시대 서현과 방송인 김용만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최우수연기상 수목 부문 여자 수상자 소지섭은 '붉은달 푸른해'로 영광을 안았다. 그는 "앞으로 작품이 5회 정도 남았다. 오늘 함께 왔어야 하는데, 못 온 연기자 분들을 대신해 와서 상을 받는다"며 "좋은 상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이어 김선아는 "동료 연기자는 물론, 아역 배우들까지 정말 열심히 해준다. 고맙다고 말하고 싶다"며 "우리 작품이 주는 메시지가 굉장히 크다. 못보신 분들 있다면, 꼭 한 번 봐주시기 바란다. '검법남녀' 시즌2 부럽다. 우리도 죽지 않는다면, 꼭 시즌2 가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2018 MBC 연기대상'에서는 김선아, 소지섭, 신하균, 이유리, 정재영, 채시라가 대상 후보에 올랐다.

[스포츠투데이 이호영 기자 ent@stoo.com]

Copyright ⓒ stoo.com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