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아프리카 시상식' 2관왕 강은비 "난 내가 자랑스러워"

최현주 이슈팀기자 입력 2018.12.29. 15:54

아프리카 TV 시상식에서 2관왕에 오른 강은비가 소감을 전했다.

강은비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가 뭐래도 난 내가 자랑스러워 하지만 좀 내성적이야. 그래도 상처는 안 받아. 난 예쁘니까"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강은비는 지난 28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열린 '2018 아프리카TV 페스티벌 BJ 어워드'에 참석해 신인상와 여자 BJ부문까지 두 개의 상을 수상했다.

한편 강은비는 지난 2005년 영화 '몽정기2'로 데뷔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최현주 이슈팀기자]
/사진=강은비 인스타그램

아프리카 TV 시상식에서 2관왕에 오른 강은비가 소감을 전했다.

강은비는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누가 뭐래도 난 내가 자랑스러워 하지만 좀 내성적이야. 그래도 상처는 안 받아. 난 예쁘니까"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강은비는 지난 28일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열린 '2018 아프리카TV 페스티벌 BJ 어워드'에 참석해 신인상와 여자 BJ부문까지 두 개의 상을 수상했다.

한편 강은비는 지난 2005년 영화 '몽정기2'로 데뷔했다. 지난해부터는 아프리카TV BJ로 활동 중이다.

최현주 이슈팀기자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