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10살 유튜버 띠예 영상 삭제되는 이유..어른들의 질투 때문?

손현지 입력 2018.12.20. 10:54 수정 2018.12.20. 11:00

초등학생 유튜버 띠예가 구독자 48만 명을 넘기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악성 누리꾼들이 띠예에게 신고 폭격을 날렸다.

최근 유튜버에서 다양한 ASMR 시리즈로 많은 랜선 이모와 삼촌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초등학생 유튜버 띠예의 계정에 영상들이 신고로 인해 하나씩 사라지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손현지 기자] 초등학생 유튜버 띠예가 구독자 48만 명을 넘기며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악성 누리꾼들이 띠예에게 신고 폭격을 날렸다.

최근 유튜버에서 다양한 ASMR 시리즈로 많은 랜선 이모와 삼촌들에게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초등학생 유튜버 띠예의 계정에 영상들이 신고로 인해 하나씩 사라지고 있다.

현재 유튜브는 유해한 콘텐츠에 한해 신고를 할 수 있는 제도가 마련되어있다. 신고가 누적되면 해당 영상 또는 계정이 정지될 수 있다.

띠예의 유튜브 영상이 삭제되고 있다. 사진=띠예 유튜브
그러나 띠예의 영상은 평범한 ASMR 영상임에도 불구하고 신고 누적으로 인해 현재 두 개의 영상만이 남아있는 상태다.

띠예의 영상이 갑작스레 삭제된 이유는 한 온라인 커뮤니티의 질투로 짐작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띠예의 영상을 두고 “배 아파서 신고하러 간다”, “어른도 월 200 벌까 말까 한 판인데 어린애가 무슨 돈을 벌어”, “나도 신고하러 간다”며 띠예의 계정을 신고한다는 의견이 다수 게재됐다.

이에 네티즌들은 “지금까지 사랑스러운 띠예님의 ASMR 영상이 무려 세 가지나 신고당해서 유튜브 측에서 강제로 삭제했습니다. 못된 사람들”, “구독자 수 많다고 수익이 창출되는 것도 아니고 뭐가 부러워서 신고를 하냐. 이 순수한 애기를”, “영상에 광고 하나 없는데 돈을 번다고? 아이한테 열등감 느껴서 신고나 하는 수준. 유튜브 측은 영상 확인도 안 하고 영상 막 삭제하나요? 진짜 이 영상까지 신고해버리면 달콤이들 가만 안 있는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띠예는 영상이 삭제되자 “달콤이(띠예의 팬) 여러분 안녕하세요 머랭쿠키 ASMR도 신고가 됐네요 알아봐야 될 것 같아요. 눈물이 찔끔찔끔 나오네요”라고 속상한 심경을 드러내기도 했다. mkculture@mkculture.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