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마이데일리

'연중' 승리 "사업가 변신 왜? 빅뱅 형들에 견줄 만한 무기 없어, 불안했다"

김미리 입력 2018.12.14. 22:55

승리가 사업에 뛰어들게 된 이유를 밝혔다.

이날 승리에게 사업가로 변신하게 된 이유를 물었다.

승리는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신다. 솔직히 말하면 불안했다"며 "다른 멤버 형들이 잘나다 보니 견줄 수 있는 무기가 없었던 것 같다. 멤버 형들이 잘 안 하는 사업을 하며 천천히 올라왔던 것 같다. 연예인으로서의 유명세나 그런 것들을 이용한 사업이 아니라 심도 있게 접근하고 있는 중이다"고 답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승리가 사업에 뛰어들게 된 이유를 밝혔다.

1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 코너 ‘같이 퇴근할래요?’에서는 ‘한국판 개츠비’ 승리의 싱가포르 퇴근길이 소개됐다.

이날 승리에게 사업가로 변신하게 된 이유를 물었다.

승리는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신다. 솔직히 말하면 불안했다”며 “다른 멤버 형들이 잘나다 보니 견줄 수 있는 무기가 없었던 것 같다. 멤버 형들이 잘 안 하는 사업을 하며 천천히 올라왔던 것 같다. 연예인으로서의 유명세나 그런 것들을 이용한 사업이 아니라 심도 있게 접근하고 있는 중이다”고 답했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