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MK스포츠

'해피투게더4' 이동건 "족발남 수식어? 첫 결혼기념일 깜빡해서.."

김나영 입력 2018.12.13. 23:51

'해피투게더4' 이동건이 이른바 '족발남' 수식어에 대해 해명했다.

이날 방송에는 첫 녹화에 나선 MC 조윤희와 그를 응원하기 위해 이동건-최원영-오의식, 스페셜 MC 차은우가 출연했다.

조윤희는 이동건이 결혼기념일을 위해 준비한 것으로 알고 있던 것.

이에 이동건은 한참을 사과했다며 "다음 날 어렵게 조윤희가 좋아하는 튤립을 구해 갔다. 근데 방송에서 이 부분이 편집되고 족발만 알려져서 제가 '족발남'이 됐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해피투게더4’ 이동건이 이른바 ‘족발남’ 수식어에 대해 해명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윤희를 부탁해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첫 녹화에 나선 MC 조윤희와 그를 응원하기 위해 이동건-최원영-오의식, 스페셜 MC 차은우가 출연했다.

사진=KBS <해피투게더4> 방송캡처
조윤희는 “남편이랑 손을 많이 잡고 있다. 텔레비전을 볼 때도 제가 팔을 안고 있다. 남편이 팔을 저려 하더라”라고 신혼생활에 대해 말했다.

이어 이동건은 ‘족발남’이 된 사연을 밝혔다. 그는 “제가 결혼하고 첫 결혼기념일을 깜빡했다. 그날 그냥 족발을 먹었다. 그런데 그날 집 밖으로 갑자기 폭죽이 터지더라”라며 털어놓았다.

조윤희는 이동건이 결혼기념일을 위해 준비한 것으로 알고 있던 것. 하지만 이동건이 기억하지 못한 사실을 알고, 조윤희는 밤에 눈물을 몰래 훔쳤다고.

이에 이동건은 한참을 사과했다며 “다음 날 어렵게 조윤희가 좋아하는 튤립을 구해 갔다. 근데 방송에서 이 부분이 편집되고 족발만 알려져서 제가 ‘족발남’이 됐다”고 억울함을 드러냈다. mkculture@mkculture.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