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해투4' 이동건 "결혼기념일 까먹은 '국민 족발남' 돼..욕 많이 먹었다"

정유나 입력 2018.12.13. 23:49

'해피투게더4' 이동건이 '족발남' 별명에 얽힌 사연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첫 출연에 나선 MC 조윤희와 그를 응원하기 위해 나선 이동건-최원영-오의식, 스페셜 MC 차은우가 출연해했다.

그러면서 이동건은 조윤희와의 '첫 결혼기념일'의 전말을 모두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동건은 "예전에 조윤희씨가 예능프로그램에서 '남편이 결혼기념일을 까먹고 족발만 사왔다'고 말한 이후로 제가 '국민 족발남'이 됐다"면서 말문을 열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해피투게더4' 이동건이 '족발남' 별명에 얽힌 사연을 전했다.

13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첫 출연에 나선 MC 조윤희와 그를 응원하기 위해 나선 이동건-최원영-오의식, 스페셜 MC 차은우가 출연해했다.

이날 첫 녹화에 나선 조윤희를 응원하기 위해 남편 이동건부터 동료배우 최원영-오의식이 자리했다.

스튜디오에 등장한 이동건은 "윤희씨 덕분에 제가 '족발남'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결혼기념일에 같이 족발을 먹었다"면서 조윤희에게 족발을 선물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이동건은 조윤희와의 '첫 결혼기념일'의 전말을 모두 밝혀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동건은 "예전에 조윤희씨가 예능프로그램에서 '남편이 결혼기념일을 까먹고 족발만 사왔다'고 말한 이후로 제가 '국민 족발남'이 됐다"면서 말문을 열었다. 그는 "제가 당시 촬영 때문에 한창 바뻐서 첫번째 결혼기념일을 까먹었다. 결혼기념일에 족발을 한창 먹고 있었는데, 거짓말처럼 저희 집 창밖에 불꽃이 터지더라. 왜 하는지도 모른 채 아내의 손잡고 불꽃놀이를 감상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불꽃놀이를 다 보고 자려고 누웠는데, 아내가 울먹이는 소리가 나더라. 왜 우냐고 물어보는 순간, 오늘이 결혼기념일인 것이 떠올랐다"면서 "이 얘기를 조윤희씨가 예능에서 하면서 제가 '족발남'으로 욕을 많이 먹었다"고 털어놔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방송에는 나가지 않았지만 사실은 다음날, 어렵게 튤립을 구해서 아내에게 선물했다. 그런데 그 얘기는 편집돼고 '족발남'만 남았다"고 토로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