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KBS·KDB 한류콘텐츠펀드 '동네변호사 조들호2' 투자

황수연 입력 2018.12.13. 14:54

'KBS-KDB 한류콘텐츠펀드'가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2'에 투자한다.

KBS-KDB 한류콘텐츠펀드의 대표펀드매니저인 ㈜KBS한류투자파트너스 김경원 대표는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2의 투자를 통해 한국 법정 드라마가 미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인 IP로 성장하는 데 기여하고 싶고, 또한 성공한 드라마의 시즌제 제작을 통해 한국 드라마 제작환경의 질적 변화를 만들어 가고 싶다"는 소회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황수연 기자]

‘KBS-KDB 한류콘텐츠펀드’가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2’에 투자한다.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2’는 시즌1의 박신양과 새롭게 투입되는 고현정의 호화 캐스팅을 앞세워 KBS가 선보이는 시즌제 드라마이며 2019년을 여는 가장 기대되는 작품 중 하나이다.

또한 ‘동네변호사 조들호’는 한국계 미국 배우 대니얼 대 김(50)이 대표로 있는 제작사 3AD와 ABC스튜디오가 미국판 리메이크를 준비하는 작품으로 ‘굿닥터’에 이어 또 하나의 글로벌 IP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

KBS-KDB 한류콘텐츠펀드의 대표펀드매니저인 ㈜KBS한류투자파트너스 김경원 대표는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2의 투자를 통해 한국 법정 드라마가 미국뿐만 아니라 전세계적인 IP로 성장하는 데 기여하고 싶고, 또한 성공한 드라마의 시즌제 제작을 통해 한국 드라마 제작환경의 질적 변화를 만들어 가고 싶다”는 소회를 밝혔다.

㈜KBS한류투자파트너스의 전략적 파트너인 ‘스튜디오 인빅투스’가 공동제작사로 참여하여, 해외 미디어 사업자와 긴밀한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동네변호사 조들호 시즌 2가 만들어내는 해외 부가가치를 더욱 크게 만들고, 원천 IP로서의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가치를 증대시키는 사업을 활발하게 펼쳐갈 예정이다.

한편 ‘KBS-KDB 한류콘텐츠 펀드’는 국내 문화투자자금과 KBS를 포함한 국내 콘텐츠 제작 역량을 결합해 한류를 강화하기 위해 KBS, KDB산업은행, 한국수출입은행,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미래에셋증권, KDB캐피탈이 조성한 기금이다.

(사진=박신양 KBS 동네변호사 조들호 / 고현정 아이오케이컴퍼니 제공)

뉴스엔 황수연 suyeon9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