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임블리·블리블리 '임블리 감사제' 이벤트 성황리 종료 '일 매출 115억 달성'

입력 2018.12.12. 17:02

부건에프엔씨 패션 브랜드 임블리와 코스메틱 브랜드 블리블리에서 10일부터 11일까지 24시간 동안 진행한 '임블리 감사제'가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성황리에 종료됐다.

임지현 상무는 "브랜드가 이렇게 성장하게 된 것은 어찌 보면 한 개인에 불과했던 저 임지현을 믿고 임블리, 블리블리 제품에도 무한한 애정과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 한 분 한 분의 응원 덕분이다. 이벤트 기간 중에 예상치 못했던 의견들 또한 브랜드에 대한 관심과 걱정을 표현해주신 것이라 생각하고 이번 경험을 계기로 앞으로 프로모션과 이벤트를 기획할 땐 한 번 더 고객들의 입장에서 생각하며 작은 이벤트에도 신중을 기하고 더욱 좋은 제품으로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황연도 기자] 부건에프엔씨 패션 브랜드 임블리와 코스메틱 브랜드 블리블리에서 10일부터 11일까지 24시간 동안 진행한 ‘임블리 감사제’가 고객들의 뜨거운 호응을 얻으며 성황리에 종료됐다.

이번 감사제는 10일 이벤트의 시작과 동시에 실시간 검색어 2위에 등극하며 화제를 모았다. 해당 이벤트 기간 동안 일 매출 115억 원이라는 역대급 매출을 달성하며 브랜드의 위력을 발휘했다. 또한 기간 중 공식 사이트 방문자 수는 50만 명으로 집계됐으며 신규 가입자 수가 일 평균 대비 3,500% 이상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해당 브랜드는 감사제 이벤트 기간 내내 이슈화되며 회자된 바 있다. 이벤트 기간 동안 임지현 상무의 SNS에는 “솔직히 제품 퀄리티는 다른 곳이랑 비교가 안된다”, “인터넷으로 아우터를 산 게 처음인데 너무 만족했고 롱패딩이 안 예쁘다는 편견까지 버릴 수 있었다”, “초심 잃지 마시고 좋은 옷 좋은 화장품 계속 만들어달라”는 등 응원의 댓글이 쏟아졌다.

임지현 상무는 “브랜드가 이렇게 성장하게 된 것은 어찌 보면 한 개인에 불과했던 저 임지현을 믿고 임블리, 블리블리 제품에도 무한한 애정과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 한 분 한 분의 응원 덕분이다. 이벤트 기간 중에 예상치 못했던 의견들 또한 브랜드에 대한 관심과 걱정을 표현해주신 것이라 생각하고 이번 경험을 계기로 앞으로 프로모션과 이벤트를 기획할 땐 한 번 더 고객들의 입장에서 생각하며 작은 이벤트에도 신중을 기하고 더욱 좋은 제품으로 보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임블리, 블리블리 제품은 전국 오프라인 매장을 비롯해 공식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bnt뉴스 기사제보 beauty@bntnews.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