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공식]태항호 영화 '결백' 캐스팅..신혜선 동창 양왕용 순경役

이지현 입력 2018.12.12. 08:18

배우 태항호가 영화 '결백'에 캐스팅됐다.

오늘(12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태항호가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그간 여러 드라마 작품을 통해 개성 있는 캐릭터 소화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한 바 있는 태항호가 영화 '결백'을 통해 스크린 점령에도 나선다고 알려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태항호가 출연을 알린 영화 '결백'은 내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태항호가 영화 '결백'에 캐스팅됐다.

오늘(12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태항호가 영화 '결백'(감독 박상현)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영화 '결백'은 치매에 걸려 사람을 알아보지 못하는 주인공 화자(배종옥 분)가 독극물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되자, 그녀의 딸인 정인(신혜선 분)이 엄마의 결백을 밝히고자 직접 변호를 맡으면서 사건 뒤에 감춰진 음모와 진실을 파헤치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앞서 배종옥, 신혜선이 출연을 확정 지었으며, 영화 '그때 그 사람들', '사생결단',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조감독 출신인 박상현 감독의 첫 상업영화 데뷔작으로 제작 단계에서부터 많은 기대를 얻고 있다.

태항호는 극 중 정인의 초등학교 동창이자, 사건의 진상을 파헤치는 정인을 물심양면으로 돕는 조력자 '양왕용' 순경 역을 맡았다. 태항호는 구수한 충청도 사투리를 구사하며 극의 재미와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최근 태항호는 SBS 수목드라마 '황후의 품격' 극 초반 140kg 거구 '나왕식' 역으로 출연해 온 몸을 내던진 열연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몰입도를 높였다는 호평을 얻은 바 있다.

그간 여러 드라마 작품을 통해 개성 있는 캐릭터 소화력과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과시한 바 있는 태항호가 영화 '결백'을 통해 스크린 점령에도 나선다고 알려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태항호가 출연을 알린 영화 '결백'은 내년 상반기 개봉 예정이다.

olzllovely@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