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국경제TV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세계 최다 A매치 무패 행진

이영호 입력 2018.12.10. 19:35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현재 진행 중인 A매치 무패 행진 국가대표팀 가운데 최다 기록을 세우고 있다고 VN익스프레스가 10일 폭스 뉴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16년 12월 7일 아세안축구연맹 스즈키컵 준결승에서 패한 이후 지금까지 14차례 국제경기를 펼쳤지만 7승 7무로 한차례도 경기를 내주지 않았다.

10년 만에 스즈키컵 결승에 진출한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오는 11일 말레이시아에서 결승 1차전을 치른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이영호 기자]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현재 진행 중인 A매치 무패 행진 국가대표팀 가운데 최다 기록을 세우고 있다고 VN익스프레스가 10일 폭스 뉴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지난 10월까지 이 영예는 2018 러시아 월드컵 챔피언인 프랑스의 몫이었다.

그러나 프랑스는 지난달 17일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리그에서 네덜란드에 0-2로 패하면서 15경기 무패 행진으로 종지부를 찍었다.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2016년 12월 7일 아세안축구연맹 스즈키컵 준결승에서 패한 이후 지금까지 14차례 국제경기를 펼쳤지만 7승 7무로 한차례도 경기를 내주지 않았다.

특히 박 감독이 사령탑을 맡아 출전한 아세안축구연맹 스즈키컵 2018에서는 준결승까지 6차례 경기를 펼치면서도 1차례만 비기고 5경기에서 모두 승리하는 기염을 토했다.

10년 만에 스즈키컵 결승에 진출한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오는 11일 말레이시아에서 결승 1차전을 치른다.

박항서호는 또 오는 15일 홈그라운드인 베트남 하노이에서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결승 2차전을 해 동남아 최강자를 가릴 예정이어서 무패 행진 기록이 어디까지 갈지 관심사다.

박 감독은 올해 초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과 지난 9월 초에 끝난 아시안게임에서 각각 준우승과 4강 신화를 써 '베트남의 히딩크', '베트남의 영웅'으로 불린다.

(연합뉴스)

이영호기자 hoya@wowtv.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