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티브이데일리

'슈돌' 승재, 父고지용 뿌듯하게 만든 치과 진료기 [TV온에어]

최하나 기자 입력 2018. 12. 10. 06:18

기사 도구 모음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승재가 치과 진료를 받았다.

승재는 제일 먼저 치과 치료를 받았다.

앞서 승재는 치과 치료에 겁을 먹고 떼를 써 고지용을 진땀 빼게 만든 바 있다.

고지용은 울지 않고 치과 치료를 마친 승재를 보고는 뿌뜻한 모습을 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슈퍼맨이 돌아왔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 승재가 치과 진료를 받았다.

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고지용과 승재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고지용과 승재는 건강 검진을 받기 위해 병원을 찾았다. 승재는 제일 먼저 치과 치료를 받았다.

앞서 승재는 치과 치료에 겁을 먹고 떼를 써 고지용을 진땀 빼게 만든 바 있다. 이에 고지용은 승재가 울까 노심초사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승재는 달라진 모습을 보였다. 치과 치료에도 울지 않고 의연하게 진료를 받았다.

또한 승재는 의사에게 "이 안 썩으려면 어떻게 해야 하냐"고 물었다. 이에 의사는 "치과에 자주 와야 한다"고 말해 승재를 당황케 했다.


고지용은 울지 않고 치과 치료를 마친 승재를 보고는 뿌뜻한 모습을 보였다.

이후 승재는 고지용과 함께 엄마 허양임에게 건강 검진 결과를 전해 들었다. 허양임은 승재에게 "키가 5cm나 자랐다"고 말하며 대견해했다. 이에 승재 역시 뿌듯한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티브이데일리 최하나 기자 news@tvdaily.co.kr/사진=KBS2 방송화면 캡처]

copyright(c) TV Daily. All rights reserved.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