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광희, 7일 전역..사라진 '무한도전', 복귀작은?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8.12.06. 11:52

그룹 제국의아이들 출신 방송인 광희(본명 황광희·30)가 7일 제대한다.

광희는 입대 전인 지난해 3월 22일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해 "내 소속은 무한도전"이라며 '무한도전'을 통해 복귀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룹 제국의아이들 출신 방송인 광희(본명 황광희·30)가 7일 제대한다.

국립서울현충원에서 국방부 군악대대 군악병으로 복무한 광희는 이날 오전 9시께 부대 앞에서 팬들에게 전역 인사를 할 예정이다.

지난해 3월 입대해 군 복무를 마친 광희는 MBC TV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바로 방송에 복귀한다.

광희 소속사 본부이엔티 측과 MBC 측은 6일 광희가 ‘전지적 참견 시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2010년 제국의아이들로 데뷔한 광희는 입대 전까지 MBC ‘무한도전’을 촬영하는 등 예능에서 맹활약했다. 광희는 지난 2015년 4월 MBC ‘무한도전’의 특집 ‘식스맨’을 통해 새 멤버로 선정됐었다.

광희는 입대 전인 지난해 3월 22일 MBC ‘라디오스타’에 게스트로 출연해 “내 소속은 무한도전”이라며 ‘무한도전’을 통해 복귀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내비쳤다.

이에 MC 김구라는 “전진은 군 입대 후 ‘무한도전’에 복귀 못했다. 무한도전 복귀는 쉽지 않을 거다”며 “성골인 하하 정도 돼야 가능할 것”이라고 했고, 광희는 “형들(무한도전 멤버들)이 (군대) 갔다가 돌아올 수 있다고 했다”고 답했다.

이어 “(무도 멤버들이) ‘무한도전이 없어지지 않는 한 너는 돌아올 것’이라고 말해줬다”고 응수했다.

하지만 MBC 간판 예능 프로그램으로 꼽히며 13년 간 주말 저녁을 책임졌던 ‘무한도전’은 지난 3월 31일 방송을 마지막으로 종영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