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다시 날개다나' 다나, 몸무게 80kg 충격 "내장지방형 비만"

입력 2018.12.05. 00:00

'다시 날개다나' 다나가 몸무게를 공개했다.

4일 밤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라이프타임 '다시 날개다나' 1회에는 다나의 다이어트기가 그려졌다.

다나는 다이어트 업체에서 자신의 몸 상태를 보고 "진짜 뚱뚱하다 나"라고 말했다.

한편 다나는 "52kg까지 빼고 싶다"라며 다이어트를 시작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다시 날개다나' 다나가 몸무게를 공개했다.

4일 밤 첫 방송된 케이블채널 라이프타임 '다시 날개다나' 1회에는 다나의 다이어트기가 그려졌다.

트레이너는 다나의 달라진 모습에 "얘가 왜 이렇게 망가졌지? 무슨 일이 있었던 거지?"라고 말했다.

다나는 다이어트 업체에서 자신의 몸 상태를 보고 "진짜 뚱뚱하다 나"라고 말했다. 그는 인바디 측정과 스트레스 지수 측정, 체질 진단을 했다.

다나는 몸무게 80kg에 허리 둘레 103cm, 체지방 40%였다. 다이어트 업체 직원은 "내장지방형 비만이다. 신체 장기 중에서 간 주위에 지방이 낀 상태를 말한다. 내장지방부터 빼야 살이 안 찐다"라고 조언했다.

한편 다나는 "52kg까지 빼고 싶다"라며 다이어트를 시작했다.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