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세븐시즌스 측 "블락비 지코와 전속계약 종료..6人 재계약"(공식)

이다겸 입력 2018.11.23. 09:30

그룹 블락비 리더 지코가 팀을 떠난다.

블락비 소속사 세븐시즌스는 23일 공식 자료를 통해 "세븐시즌스와 지코는 지난 5년간의 전속계약을 종료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했다. 지코를 제외한 블락비 멤버 6인은 당사와 재계약에 합의, 계약 체결을 완료했다"라고 밝혔다.

세븐시즌스와 지코는 지난 5년간의 전속계약을 종료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하였습니다.

지코를 제외한 블락비 멤버 6인은 당사와 재계약에 합의, 계약 체결을 완료하였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그룹 블락비 리더 지코가 팀을 떠난다.

블락비 소속사 세븐시즌스는 23일 공식 자료를 통해 “세븐시즌스와 지코는 지난 5년간의 전속계약을 종료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했다. 지코를 제외한 블락비 멤버 6인은 당사와 재계약에 합의, 계약 체결을 완료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향후 블락비 활동에 대해서는 7명의 모든 멤버들과 다양한 각도로 의견을 나누며 검토하고 있다”면서 “그동안 블락비의 리더뿐 아니라 프로듀서로서도 온 힘을 다해준 지코에게 감사와 새로운 출발에 행운이 함께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응원하도록 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결정으로 지코가 함께한 블락비의 완전체 활동은 지난 1월 ‘떠나지 마요’ 발매와 함께 진행된 ‘몽타주’ 콘서트가 마지막이 됐다. 소속사를 나온 지코는 내년 솔로 컴백을 목표로 당분간 개인 작업에 몰두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블락비는 2011년 블락비 싱글 앨범 'Do U Wanna B?'로 가요계에 데뷔해 ‘베리 굿(Very Good)’ ‘헐(H.E.R)’ ‘예스터데이(YESTERDAY)’ 등을 히트시키며 사랑 받았다.

다음음 세븐시즌스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세븐시즌스 입니다.

세븐시즌스와 지코는 지난 5년간의 전속계약을 종료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하였습니다.

지코를 제외한 블락비 멤버 6인은 당사와 재계약에 합의, 계약 체결을 완료하였습니다.

다만 각 멤버들의 군입대 시기가 다가오고 있고, 멤버별 군입대 시기에 차이가 있으므로 당분간은 개인 활동과 유닛활동이 주가 될 예정입니다.

향후 블락비 활동에 대해서는 7명의 모든 멤버들과 다양한 각도로 의견을 나누며 검토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블락비의 리더뿐 아니라 프로듀서로서도 온 힘을 다해준 지코에게 감사와 새로운 출발에 행운이 함께하길 바라며, 앞으로도 응원하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trdk0114@mk.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