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단독] 신아영 아나운서, 12월22일 결혼..예비신랑은 연하의 '하버드 동문'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입력 2018.11.22. 12:31 수정 2018.11.22. 15:0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송인 신아영이 12월의 신부가 된다.

22일 ‘스포츠경향’ 취재 결과 신아영은 다음 달 22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치른다.

방송인 신아영, 사진|경향DB

신아영의 예비신랑은 2살 연하의 금융업 종사자다. 두 사람은 하버드대학교 동문으로, 최근 결혼을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혼식은 비연예인인 예비 신랑과 가족들을 배려해 비공개로 치러진다. 사회와 주례 등은 아직 정해진 바 없다.

신아영은 1987년생으로 하버드대학교 역사학과를 졸업한 재원이다. 지난 2013년 SBS ESPN 아나운서로 방송가에 입문, SBS 스포츠 아나운서로 활동했다.

2015년 프리선언한 그는 더욱 더 활발한 방송 활동을 펼쳤고, 최근 이상민, 김일중, 공서영 등이 속한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에 둥지를 틀었다.

현재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어서와~한국은 처음이지?> 시즌1, 2에서 뛰어난 입담과 재치로 사랑받고 있다.

이다원 기자 edaone@kyunghyang.com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