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美빌보드, 아이즈원 데뷔 집중조명..12인 가능성 칭찬

입력 2018.10.31. 14:30

미국 음악전문매체 빌보드가 그룹 아이즈원(IZ*ONE)을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그룹 아이즈원 데뷔곡 '라비앙로즈' 발매(Korean-Japanese Girl Group IZ*ONE Releases First Single 'La Vie en Rose')" 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미국 음악전문매체 빌보드가 그룹 아이즈원(IZ*ONE)을 집중 조명했다.

빌보드는 최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그룹 아이즈원 데뷔곡 '라비앙로즈' 발매(Korean-Japanese Girl Group IZ*ONE Releases First Single 'La Vie en Rose')" 라는 제목의 기사를 게재했다.

기사 속에는 데뷔 앨범 '컬러라이즈(COLOR*IZ)'와 타이틀곡 '라비앙로즈(La Vie en Rose)'에 대한 앨범 및 곡 설명을 비롯해 데뷔까지의 과정 등 아이즈원과 관련된 자세한 정보들이 전 세계 구독자들을 위해 빼곡하게 적혀있다.

빌보드는 "Mnet '프로듀스 48'을 통해 제작된 신인 그룹 아이즈원이 지난 29일 첫 번째 EP앨범 ‘컬러라이즈’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라비앙로즈'로 K팝 데뷔 무대를 펼쳤다"고 전했다.

타이틀곡 '라비앙로즈'에 대해 "붉은 색에서 영감을 얻은 활기차고 신비한 전자 팝 트랙"이라고 소개한 빌보드는 뮤직비디오에도 높은 평가를 내림과 동시에 "왜 이들이 100여명과의 경쟁을 뚫고 최종 12인으로 선정됐는지 알 수 있다"며 멤버들의 뛰어난 비주얼과 앞으로의 가능성을 칭찬했다.

이어 아이즈원을 아이오아이(I.O.I)와 워너원에 이은 Mnet '프로듀스' 시리즈가 배출한 세 번째 그룹이라고 소개하며 "아이즈원은 아이오아이, 워너원보다 더 오래 운영될 예정이다. 오는 2020년까지 2년 반 동안 함께 활동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국내외를 넘나들며 슈퍼 루키다운 돌풍을 이어가고 있는 아이즈원은 11월 1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데뷔 무대를 갖는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오프더레코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