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한국경제

JYP엔터테인먼트 신인 '신예은', 패션위크에서 여신 미모 발산

김나경 입력 2018.10.24. 15:36

웹드라마 '에이틴'을 통해 대박 신인으로 떠오른 신예은이 패션위크에 참석해 압도적 미모를 뽐냈다.

한편, 신예은은 최근 종영한 웹드라마 '에이틴(A-TEEN)'을 성공적으로 이끈 특급 신인으로 예쁜 얼굴에 의리까지 있는 주인공 '도하나'를 완벽하게 연기해 10~20대의 절대적 지지를 받았다.

신예은은 '웹드 여신'이란 수식어를 얻으며 핫스타로 떠올랐고, 데뷔작인 '에이틴'은 국내 조회수 1억 4천만 뷰를 기록하는 등 엄청난 사랑을 받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신예은(사진=JYP엔터테인먼트)

웹드라마 '에이틴'을 통해 대박 신인으로 떠오른 신예은이 패션위크에 참석해 압도적 미모를 뽐냈다.

신예은은 지난 15~2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에 초청돼 자리를 빛냈다.

오늘 24일, JYP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패션위크 비하인드 컷 속 신예은은 여신급 비주얼을 뽐내며 시선을 싹쓸이 했다.

의상에 맞게 헤어스타일에도 큰 변화를 줘 'LED 미모'가 더욱 빛을 발했다.

신예은은 '에이틴'에서 단발머리를 찰떡같이 소화해 '단발병 유발자'로 불렸지만, 이날은 여성스러운 웨이브 헤어를 선택해 색다른 매력을 어필했다.

한편, 신예은은 최근 종영한 웹드라마 '에이틴(A-TEEN)'을 성공적으로 이끈 특급 신인으로 예쁜 얼굴에 의리까지 있는 주인공 '도하나'를 완벽하게 연기해 10~20대의 절대적 지지를 받았다.

신예은은 '웹드 여신'이란 수식어를 얻으며 핫스타로 떠올랐고, 데뷔작인 '에이틴'은 국내 조회수 1억 4천만 뷰를 기록하는 등 엄청난 사랑을 받았다.

현재는 뷰티 브랜드 모아트, 스프라이트, SK텔레콤의 모델로 발탁되는 등 광고계에서도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

김나경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한경닷컴 바로가기] [모바일한경 구독신청]
한국경제 채널 구독하고, 선물 받자!!<이벤트 자세히 보기>
ⓒ 한국경제 &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