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걸스데이 유라, 꽃 앞에서 촬영..'누가 꽃이지?'

노영현 인턴기자 입력 2018.10.23. 18:30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눈부신 미모를 선보였다.

사진 속 유라는 빨간색 베레모를 쓴 채 자세를 취했다.

네티즌들은 "진짜 심쿵할 것 같다", "패션의 완성은 얼굴", "유라도 꽃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라는 걸스데이 멤버 소진과 함께 지난 13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노영현 인턴기자]
/사진=걸스데이 유라 인스타그램

걸그룹 걸스데이 멤버 유라가 눈부신 미모를 선보였다.

유라는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라는 빨간색 베레모를 쓴 채 자세를 취했다. 카메라를 바라보며 아름다운 미소를 지어 시선을 끌었다.

네티즌들은 "진짜 심쿵할 것 같다", "패션의 완성은 얼굴", "유라도 꽃이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유라는 걸스데이 멤버 소진과 함께 지난 13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 게스트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노영현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저작권자 ⓒ ‘리얼타임 연예스포츠 속보,스타의 모든 것’ 스타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