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정준영 "내년 파리에 레스토랑 열어요"

김인구 기자 입력 2018.10.23. 15:20 수정 2018.10.23. 15:20

"드디어 파리에 제 레스토랑을 엽니다."

정준영의 소속사인 C9 측은 23일 "내년에 프랑스 파리에 레스토랑 '메종 드 코레(Maison de Coree)'를 열고 현지인을 상대로 영업한다"고 밝혔다.

정준영은 "오랜 준비 끝에 파리에서 레스토랑의 시작을 알린다. 한 달 팝업 그리고 내년 오픈으로 달린다"면서 "준비 기간이 길었고 너무 행복한 순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오픈 앞서 팝업스토어

“드디어 파리에 제 레스토랑을 엽니다.”

가수 정준영(사진)이 세계적인 미식의 도시에서 셰프에 도전한다. 정준영의 소속사인 C9 측은 23일 “내년에 프랑스 파리에 레스토랑 ‘메종 드 코레(Maison de Coree)’를 열고 현지인을 상대로 영업한다”고 밝혔다. 메종 드 코레는 한국적 에너지와 역동성을 담은 이름이다.

정준영은 본격적인 개업에 앞서 ‘서울에서 파리로(De Seoul A Paris)’라는 콘셉트로, 29일부터 11월 17일까지 현지에 팝업스토어를 연다. 국내에서 유명한 레스토랑 스와니예의 이준 셰프를 비롯해 각 분야 전문가들로 팀을 꾸려 꿈을 펼친다. 정준영은 “오랜 준비 끝에 파리에서 레스토랑의 시작을 알린다. 한 달 팝업 그리고 내년 오픈으로 달린다”면서 “준비 기간이 길었고 너무 행복한 순간”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인구 기자 clark@munhwa.com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