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SF9 로운, 런웨이서 빛난 189cm 훤칠한 키

이민지 입력 2018.10.20. 17:35

SF9 로운이 헤라 서울패션위크 런웨이를 빛냈다.

로운은 10월 19일 서울 광진구 능동로 분수광장서 열린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 소윙 바운더리스(Sewing Boundaries) 쇼에 모델로 섰다.

'까페'를 주제로 패션의 트렌디함과 '까페'의 편안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었던 소윙 바운더리스 2019 S/S 컬렉션에서 로운은 189cm의 훤칠한 키와 남다른 비율로 런웨이에 올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SF9 로운이 헤라 서울패션위크 런웨이를 빛냈다.

로운은 10월 19일 서울 광진구 능동로 분수광장서 열린 2019 S/S 헤라서울패션위크 소윙 바운더리스(Sewing Boundaries) 쇼에 모델로 섰다.

‘까페’를 주제로 패션의 트렌디함과 ‘까페’의 편안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었던 소윙 바운더리스 2019 S/S 컬렉션에서 로운은 189cm의 훤칠한 키와 남다른 비율로 런웨이에 올랐다. 전문 모델 못지 않은 당당한 워킹과 자연스러운 포즈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남성댄스그룹 SF9의 보컬로 활약하고 있는 로운은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어바웃 타임’에서 현실판 남동생 최위진 역을 맡아 호평을 받았다. 현재 SBS 월화드라마 ‘여우각시별’에서 훈훈한 남사친 고은섭 역을 맡아 신인 연기자로도 확실한 눈도장을 찍으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사진=소윙 바운더리스 제공)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시각 추천 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