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N샷] '황후의 품격' 장나라, 깜찍한 펭귄 변신 "황후라고 그랬는데.."

김민지 기자 입력 2018.10.17. 17:14

장나라가 깜찍한 펭귄으로 변신했다.

장나라는 16일 자신의 SNS에 "황후의 품격. 오써니. 아직 안 황후. 곧 황후"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첫 번째 사진 속 장나라는 펭귄 분장을 하고 모자를 쓴 채 무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번째 사진 속 장나라는 한복을 갖춰 입고 고운 자태를 자랑 중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장나라 인스타그램 © News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장나라가 깜찍한 펭귄으로 변신했다.

장나라는 16일 자신의 SNS에 "황후의 품격. 오써니. 아직 안 황후. 곧 황후"라는 글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첫 번째 사진 속 장나라는 펭귄 분장을 하고 모자를 쓴 채 무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시무룩한 표정과 상반되는 깜찍한 분장이 눈길을 끈다. 두 번째 사진 속 장나라는 한복을 갖춰 입고 고운 자태를 자랑 중이다.

드라마 '황후의 품격' 출연을 앞둔 장나라는 극 속에 등장하는 모습을 일부 공개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황후의 품격'은 어느 날 갑자기 신데렐라가 돼 황제에게 시집온 명랑 발랄 뮤지컬 배우가 궁의 절대 권력과 맞서 싸우다가 대왕대비 살인사건을 계기로 황실을 무너뜨리고 진정한 사랑과 행복을 찾는 이야기로 다음 달 처음 방송된다.

breeze52@news1.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