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이혜정 "홍윤화로 알고 시집가냐 묻는 사람들 있어" (라디오쇼)

김수영 기자 입력 2018.10.16. 11:34

'라디오쇼'에서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자신의 성대모사를 하는 홍윤화로 인해 생긴 일화를 공개했다.

16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는 이혜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라디오쇼' DJ 박명수는 "요즘 이혜정 선생님을 흉내 내는 사람들이 많다"고 말했다.

이에 이혜정은 "내가 많이 사용했나 보다. 근데 이건 내가 만든 게 아니다. 아주 예쁜 홍윤화라는 코미디언이 한 거다"며 웃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이혜정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라디오쇼'에서 요리연구가 이혜정이 자신의 성대모사를 하는 홍윤화로 인해 생긴 일화를 공개했다.

16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의 '직업의 섬세한 세계'에는 이혜정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라디오쇼' DJ 박명수는 "요즘 이혜정 선생님을 흉내 내는 사람들이 많다"고 말했다. 이에 이혜정은 "내가 많이 사용했나 보다. 근데 이건 내가 만든 게 아니다. 아주 예쁜 홍윤화라는 코미디언이 한 거다"며 웃었다.

이어 그는 "요즘 홍윤화 양이 살이 많이 빠져서 몸의 반은 집에 두고 반만 다니더라"면서 "언젠가 방송에서 그렇게 성대모사를 하고 있었다. 그전에는 내가 그러는지 몰랐다"고 말했다.

또한 홍윤화는 "길을 다니면 홍윤화로 알고 '시집을 가냐'고 묻는 사람들이 있다. 반대로 홍윤화에게도 나냐고 묻는 사람이 있다고 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그는 홍윤화를 향해 "예쁘고 귀엽다. 다른 사람의 특징을 잡아내는 게 참 영리한 거 아니냐"며 칭찬했다.

[티브이데일리 김수영 기자 news@tvdaily.co.kr / 사진=KBS 보는 라디오 화면]

티브이데일리 바로가기 www.tvdaily.co.k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tvdaily.co.kr
더이상의 이슈는 없다! 티브이데일리 모바일, 앱 다운받기
[ Copyright ⓒ * 세계속에 新한류를 * 연예전문 온라인미디어 티브이데일리 (www.tvdaily.co.kr)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