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아이돌룸' 우주소녀 "中 멤버 빠진 10인 체제, 숙소 넓어졌다"

뉴스엔 입력 2018.10.02. 18:40

우주소녀가 10인 체제로 돌아왔다.

10월 2일 방송된 JTBC '아이돌룸'에서 우주소녀가 중국 멤버 성소, 미기, 선의를 제외한 10인으로 출연했다.

10인 체제 활동에 대해 우주소녀는 "숙소가 조금 넓어진 느낌이다. 숙소는 그대로니까 아무래도 3명의 빈자리가 숙소에서 느껴진다"고 밝혔다.

중국인 멤버들과 함께 방을 썼던 여름이 최대수혜자로 꼽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우주소녀가 10인 체제로 돌아왔다.

10월 2일 방송된 JTBC '아이돌룸'에서 우주소녀가 중국 멤버 성소, 미기, 선의를 제외한 10인으로 출연했다.

10인 체제 활동에 대해 우주소녀는 "숙소가 조금 넓어진 느낌이다. 숙소는 그대로니까 아무래도 3명의 빈자리가 숙소에서 느껴진다"고 밝혔다.

중국인 멤버들과 함께 방을 썼던 여름이 최대수혜자로 꼽혔다. 멤버들은 "혼자 자고 있다. 심지어 안방이다. 방에 에어컨도 있고 화장실도 있다"고 밝혔다. (사진=JTBC '아이돌룸' 캡처)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