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drama

'미스터 션샤인' 유연석 눈물 1초 전 포착, 비하인드컷마저 슬프다

뉴스엔 입력 2018.09.30. 11:49
자동 요약

배우 유연석의 눈물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9월 30일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제작 화앤담픽처스, 스튜디오드래곤)에서 '구동매' 역으로 호평을 이끌고 있는 유연석의 현장 비하인드 컷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유연석은 구동매 캐릭터로 분해 동매의 방 벽에 기대어 있는 모습이다.

이에 최종회를 남겨둔 상황에서, 휘몰아치는 전개 속 유연석이 펼쳐낼 '구동매' 캐릭터에 귀추가 주목된다.

[뉴스엔 황혜진 기자]

배우 유연석의 눈물 비하인드 컷이 공개됐다.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9월 30일 tvN 토일드라마 ‘미스터 션샤인’(극본 김은숙/ 연출 이응복 /제작 화앤담픽처스, 스튜디오드래곤)에서 ‘구동매’ 역으로 호평을 이끌고 있는 유연석의 현장 비하인드 컷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유연석은 구동매 캐릭터로 분해 동매의 방 벽에 기대어 있는 모습이다. 그의 풀어진 긴 헤어스타일과 상처투성이 비주얼은 동매가 겪어왔을 거친 삶을 짐작케 한다. 그는 벽에 걸린 그림 아래에 기대어 붉어진 눈시울로 슬픈 표정을 짓고 있다.

이어지는 사진 속 유연석은 촬영을 마친 후 모니터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그는 진지한 표정으로 꼼꼼하게 모니터링을 하며 더욱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는 지난 29일 방송된 ‘미스터 션샤인’ 23회에서 동매가 집으로 돌아온 장면이다. 동매가 사라진 후 그를 기다리던 쿠도 히나(김민정 분)가 동매의 집을 샀고, 벽에 그림을 걸어놓았다. 동매는 벽에 걸린 그림을 바라보며, 과거 자신이 히나에게 “방엔 펜싱 칼 대신 화사한 그림을 걸어”라고 말하며 위로하던 때를 떠올렸다. 그는 세상을 떠난 히나를 생각하며 그림 아래 앉아 슬프게 눈물을 떨어뜨렸다.

유연석은 ‘미스터 션샤인’에서 열연을 펼치며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그는 구동매의 서늘한 면모를 완벽하게 그려냄은 물론 한 사람을 향한 순애보를 절절하게 표현하며 보는 이들을 빠져들게 만들었고, 화려한 액션과 섬세한 감정연기까지 모두 잡으며 매회 명장면을 만들어 내고 있는 것. 이에 최종회를 남겨둔 상황에서, 휘몰아치는 전개 속 유연석이 펼쳐낼 ‘구동매’ 캐릭터에 귀추가 주목된다.

유연석이 출연하는 ‘미스터 션샤인’ 최종회는 30일 오후 9시 방송된다.

(사진=tvN '미스터 션샤인' 23회 방송 캡처, 킹콩 by 스타쉽 제공)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관련 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