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MBC연예

'배드파파' 김재경, "역할 위해 탄수화물 끊었다"

김은별 입력 2018. 09. 28. 16:40 수정 2018. 09. 28. 16:44

기사 도구 모음

28일(금)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를 위해 김재경은 탄수화물도 끊은 채 역할에 몰입하고 있다고.

김재경은 "형사라는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서는 몸이 날렵해야할 것 같았다. 운동을 틈틈히 병행하면서 과감히 탄수화물을 끊고 살고 있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28일(금)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연출을 맡은 진창규 PD를 비롯해 장혁, 손여은, 신은수, 하준, 김재경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배드파파'를 통해 본격적인 연기 신고식을 치르게 된 김재경은 "이전에는 극중에 잠깐 나오고 사라지는 그런 역할들이었는데, 이렇게 저의 배역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어 영광이다."라며 남다른 소감을 밝혔다.


극중 김재경은 광역수사대 형사 차지우 역할을 맡아 색다른 이미지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위해 김재경은 탄수화물도 끊은 채 역할에 몰입하고 있다고. 김재경은 "형사라는 역할을 소화하기 위해서는 몸이 날렵해야할 것 같았다. 운동을 틈틈히 병행하면서 과감히 탄수화물을 끊고 살고 있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MBC '배드파파'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나쁜 인간이 되기로 결심한 가장의 치열한 투쟁을 그려내는 드라마로, 오는 10월 1일(월)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iMBC 김은별 | 사진 이미화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