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공민지, 데뷔 첫 북미 솔로투어 확정

박세연 입력 2018.09.28. 08:54

2NE1 출신으로 홀로서기에 성공한 가수 공민지가 첫 솔로 북미투어를 확정했다.

28일 오전 소속사 뮤직웍스는 공민지가 오는 11월 21일부터 12월 9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워싱턴, 뉴욕, 캐나다 토론토, 밴쿠버 등 10개 지역에서 북미투어 댄스 브레이크 투어(DANCE BREAK TOUR)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2NE1 출신으로 홀로서기에 성공한 가수 공민지가 첫 솔로 북미투어를 확정했다.

28일 오전 소속사 뮤직웍스는 공민지가 오는 11월 21일부터 12월 9일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워싱턴, 뉴욕, 캐나다 토론토, 밴쿠버 등 10개 지역에서 북미투어 댄스 브레이크 투어(DANCE BREAK TOUR)를 개최한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이번 공연을 통해 공민지가 미처 보여주지 못했던 힙한 매력과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공민지는 댄스 브레이크 투어(DANCE BREAK TOUR)를 통해 자신이 그동안 음악적 영감을 받았던 Reggaeton, 라틴, 힙합, KPOP 장르 등 그녀만의 독보적인 춤실력을 가감없이 선보인다.

특히 지난해 4월 발매한 첫 솔로 미니앨범 'MINZY WORK 01 UNO'에 수록된 곡들을 편곡해 색다른 음악적 감성을 선사한다. 또 2NE1(투애니원)을 그리워하는 팬들을 위해 2NE1(투애니원) 활동 당시 불렀던 곡을 편곡해 새롭게 꾸민 무대도 선물한다.

공민지는 이번 투어를 통해 북미를 비롯한 해외 시장에서의 입지를 탄탄히 굳힐 예정이다.

공민지는 필리핀 최고 축제 ‘UAAP’ 개막식 초청 단독 공연을 펼쳤고 마카오 최고의 프리시즌 토너먼트 ‘터리픽12’ 공연을 펼쳐 화제를 모았다. 현재 댄스 브레이크 투어(DANCE BREAK TOUR)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psyon@mk.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