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라디오스타' 김재경 "고궁서 한복 데이트하면 아무도 몰라봐" 비밀연애 팁 공개

이주한 기자 입력 2018.09.27. 09:43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김재경이 연애할 때 들키지 않을 수 있었던 비법을 공개했다.

이날 김재경은 연애할 때 들키지 않는 자신만의 노하우를 공개했다.

그는 비법을 공개하기에 앞서 "저는 기사가 나도 화제가 될 만한 급이 아니었다고 생각한다"며 "동생인 그룹 엔플라잉 김재현에게 유명하지 않을 때 많이 연애해보라고 권한다"고 얘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서울경제] 걸그룹 레인보우 출신 배우 김재경이 연애할 때 들키지 않을 수 있었던 비법을 공개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는 드라마 ‘배드파파’로 돌아온 배우 장혁, 손여은, 하준, 김재경, 최기섭이 출연했다.

이날 김재경은 연애할 때 들키지 않는 자신만의 노하우를 공개했다. 그는 비법을 공개하기에 앞서 “저는 기사가 나도 화제가 될 만한 급이 아니었다고 생각한다”며 “동생인 그룹 엔플라잉 김재현에게 유명하지 않을 때 많이 연애해보라고 권한다”고 얘기했다.

이어 “저는 한복 입기나 고궁 가기 등 전통적인 것을 좋아한다. 쉴 때 궁에서 책을 읽기도 한다. 궁을 관찰해보니 거의 한복을 입고 있고 외국인이 많더라. 궁에서 한복 데이트를 하면 그 누구도 신경쓰지 않는다”고 밝혔다.

한편 김재경이 출연하는 MBC 드라마 ‘배드파파’는 오는 10월 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이주한기자 ljh3603@sedaily.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