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임현주 "'하트시그널2' 임현주 아닌, '팔로우미10' 임현주가 되길"

이예은 입력 2018. 09. 20. 18:10

기사 도구 모음

종합편성채널 채널A '하트시그널2' 출연자로 알려진 임현주가 남다른 포부를 전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채널 패션앤 새 뷰티 프로그램 '팔로우미10'에서는 장희진, 걸스데이 소진과 함께 새롭게 합류한 임현주, 임보라, 보너스베이비 문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어 '팔로우미10' 시그니처 포즈를 정하는 시간에도, 임현주는 적극적인 의견을 제시했고 그 결과, 임현주의 아이디어와 임보라의 아이디어가 결합돼 새로운 포즈가 결정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종합편성채널 채널A '하트시그널2' 출연자로 알려진 임현주가 남다른 포부를 전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채널 패션앤 새 뷰티 프로그램 '팔로우미10'에서는 장희진, 걸스데이 소진과 함께 새롭게 합류한 임현주, 임보라, 보너스베이비 문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특유의 밝은 분위기로 등장한 임현주는 "이제껏 '하트시그널2' 임현주로 알려져 있었는데 이제는 '팔로우미10' 임현주로 알려지고 싶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임현주는 자신의 시그니처 의상을 자랑하며 "저는 따뜻한 색 계열의 옷이 잘 입는다"고 스타일 포인트를 짚기도 했다.

이어 '팔로우미10' 시그니처 포즈를 정하는 시간에도, 임현주는 적극적인 의견을 제시했고 그 결과, 임현주의 아이디어와 임보라의 아이디어가 결합돼 새로운 포즈가 결정됐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