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어 입력폼

영화

일간스포츠

[인터뷰②] '안시성' 배성우 "예뻤던 조승우, 지금은 대배우 포스"

by. 박정선 입력 2018.09.13. 12:05 수정 2018.09.13. 13:05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 i
번역중 Now in translation
글자크기 설정 파란원을 좌우로 움직이시면 글자크기가 변경 됩니다.

이 글자크기로 변경됩니다.

(예시) 가장 빠른 뉴스가 있고 다양한 정보, 쌍방향 소통이 숨쉬는 다음뉴스를 만나보세요. 다음뉴스는 국내외 주요이슈와 실시간 속보, 문화생활 및 다양한 분야의 뉴스를 입체적으로 전달하고 있습니다.

[일간스포츠 박정선]
배우 배성우가 경쟁작 '명당'의 조승우를 언급했다.

영화 '안시성(김광식 감독)' 개봉을 앞둔 배성우는 13일 오전 서울 삼청동 한 카페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조승우와 아주 예전에 극단에 있었다. '안시성'도 '명당'도 다 잘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그때는 뽀송뽀송하고 예뻣는데 지금은 대배우의 포스가 난다. 다른 멋짐이 생겼다"고 전했다.

또 배성우는 '명당'과의 대결에 대해 "좋은 영화들이 많이 나왔을 때 시장이 더 커지는 것 같다. 좋은 영화가 많을 때 더 많은 관객들이 찾아주시니까"라고 이야기했다.

'안시성'은 동아시아 전쟁사에서 가장 극적이고 위대한 승리로 전해지는 88일간의 안시성 전투를 그린다. 배성우는 극중 안시성의 부관 추수지 역할을 맡았다. 오는 19일 개봉.

박정선 기자 park.jungsun@jtbc.co.kr 사진=NEW

Copyrightsⓒ일간스포츠, JTBC Content Hub Co.,Lt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