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아시아경제

효린, '아는형님' 출연 소감 "행복했던 시간"

온라인이슈팀 입력 2018.09.09. 11:18

가수 효린이 '아는형님' 출연 소감을 밝혔다.

효린은 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오랜만에 오빠들 그리고 이쁜 언니 동생분들 만나서 너무너무 재밌었어요. 아형 버스킹 담엔! 꼭 제대로 해드릴게요. 행복했던 시간"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JTBC '아는형님' 출연진이 착용하는 교복을 입은 효린이 카메라를 바라보며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 담겼다.

한편, 효린은 이날 방송된 '아는형님'에 출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가수 효린 / 사진=가수 효린 인스타그램

가수 효린이 '아는형님' 출연 소감을 밝혔다.

효린은 8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장의 사진과 함께 "오랜만에 오빠들 그리고 이쁜 언니 동생분들 만나서 너무너무 재밌었어요. 아형 버스킹 담엔! 꼭 제대로 해드릴게요. 행복했던 시간"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JTBC '아는형님' 출연진이 착용하는 교복을 입은 효린이 카메라를 바라보며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같은 모습을 본 네티즌들은 "너무 예뻐", "어제 진짜 재밌었어요! 다음에 또 보고 싶어요", "오랜만에 티비에서 봐서 좋았어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효린은 이날 방송된 '아는형님'에 출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