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명구, 민지혁 고소 "오디션비는 일종의 관행..허위사실 유포다"

입력 2018.09.04. 09:41

영화 '님의 침묵' 감독 한명구가 배우 민지혁을 고소한다.

지난 3일 한명구 감독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민지혁과 (오디션비와 관련) 최초 보도한 매체를 상대로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한명구 감독과 지인의 통화 내용까지 페이스북에 게재하며 한명구 감독과 오디션비에 대한 논란은 더욱 커졌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명구 민지혁 고소 사진=민지혁 페이스북

[MBN스타 안윤지 기자] 영화 ‘님의 침묵’ 감독 한명구가 배우 민지혁을 고소한다.

지난 3일 한명구 감독은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민지혁과 (오디션비와 관련) 최초 보도한 매체를 상대로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으로 고소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오디션 비용을 받는 것은 일종의 관행이다. 외국에서도 받고 국내에서도 영화사마다 다르지만 더러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장소 대여와 청소비 그리고 어디션에 참가한 배우들에게 제공할 다과비용을 받은 것”이라며 “커피 한 잔 값 아니냐. 다른 배우들은 비용을 내고 오디션을 봤다. 조금만 이해하고 넘어가면 되는 건데 본인이 오디션 보러 온 것도 아니면서 글을 썼냐”고 말했다.

앞서 민지혁은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영화 ‘님의 침묵’ 측에서 오디션을 보기 위해서는 돈을 지참해야 한다는 내용이 담긴 메시지를 공개했다.

또한 한명구 감독과 지인의 통화 내용까지 페이스북에 게재하며 한명구 감독과 오디션비에 대한 논란은 더욱 커졌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