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박봄, 되찾은 리즈..'인형미모+완벽 각선미'

최지원 입력 2018.08.22. 14:27 수정 2018.08.22. 14:57

걸그룹 투애니원 출신 가수 박봄이 리즈 시절 못지않은 아찔한 각선미를 뽐냈다.

박봄은 21일 인스타그램에 "한석준 오빠가 주신 화장품 잘 바를게용~~~이름도 봄봄 크림이네요 ♥"라는 애교 섞인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박봄은 하얗고 조그마한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로 인형 미모를 과시했다.

지난 2009년 투애니원 멤버로 데뷔한 박봄은 2014년 마약 사건에 휘말린 후 2016년 11월 투애니원 해체와 함께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종료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걸그룹 투애니원 출신 가수 박봄이 리즈 시절 못지않은 아찔한 각선미를 뽐냈다.

박봄은 21일 인스타그램에 “한석준 오빠가 주신 화장품 잘 바를게용~~~이름도 봄봄 크림이네요 ♥”라는 애교 섞인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봄은 귀여운 양모자를 쓴 채 양손에는 화장품을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박봄은 하얗고 조그마한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로 인형 미모를 과시했다. 특히 핫팬츠를 입고 쇼파에 걸터앉아 우월한 각선미를 드러냈다. 믿기 힘든 긴 다리 길이와 매끈한 다리 라인이 눈길을 끈다.

이를 본 팬들은 “너무 귀여워요. 언제 돌아오나요? 빨리 보고파요”, “다이어트 성공하신 거 같네요. 전성기 시절보다 더 예뻐요”, “어떻게 사람이 점점 더 예뻐질 수 있지? 이제는 사랑스럽기 까지 하네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지난 2009년 투애니원 멤버로 데뷔한 박봄은 2014년 마약 사건에 휘말린 후 2016년 11월 투애니원 해체와 함께 YG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이 종료됐다. 최근 미국 유명가수 프로듀스 출신인 재미교포 스코티 김 과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레이 염이 주축이 돼 차린 신생 회사 ‘디네이션’과 계약했다. 박봄은 오는 11월 컴백을 목표로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박봄 SNS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