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한고은이 왜?"..'동상이몽2' 한고은♥신영수, 악플 잠재운 사랑꾼 부부 [리폿@이슈]

김가영 입력 2018.08.07. 09:37

베일에 싸였던 배우 한고은과 그의 남편 신영수 씨의 일상이 공개됐다.

신영수 씨는 외모가 공기된 후 악플에 시달렸다며 "부모님이나 형에겐 많이 들었던 것 같다. 못생겼다고. 알고는 있었는데 방송에 잠깐 나가고 그 반응이 재밌었다. '한고은이 왜?', '남편이 돈이 많나보다'. 오히려 좋게 들렸던 것 같다. 돈이 많아보인다고 하니"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고은이 왜?', '재력가인가?'라는 악플을 받았던 한고은 남편 신영수 씨.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가영 기자] 베일에 싸였던 배우 한고은과 그의 남편 신영수 씨의 일상이 공개됐다. '한고은이 왜?'라는 궁금증을 안겼던 남자 신영수. 세상 다정하고 달달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한고은 역시 털털하고 터프한 모습으로 반전 매력을 발산했다.

지난 6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에서는 한고은, 신영수 부부의 첫 등장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고은의 출연이 화제를 모은 것은 바로 그의 4살 연하 남편 때문. 한고은은 남편 신영수 씨와 첫 리얼리티에 출연하며 알콩달콩 일상을 보여줬다.

하지만 신영수 씨는 리얼리티 프로그램 출연을 망설였다고 털어놨다. 그는 바로 악플 때문에 이 같은 고민을 한 것. 신영수 씨는 외모가 공기된 후 악플에 시달렸다며 "부모님이나 형에겐 많이 들었던 것 같다. 못생겼다고. 알고는 있었는데 방송에 잠깐 나가고 그 반응이 재밌었다. '한고은이 왜?', '남편이 돈이 많나보다'. 오히려 좋게 들렸던 것 같다. 돈이 많아보인다고 하니"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특히 신영수 씨는 "와이프가 즐거워했다. 웃음을 줄 수 잇는 것에 대해 긍정적이었다고 생각한다"라고 아내 바보 다운 모습을 자랑하기도 했다.

그동안 배우로 활동한 한고은 역시 관찰 예능은 처음. 한고은은 화면과 실제의 차이가 크다고 밝히며 "배우는 나의 직업이다. 한고은에게 이런 모습이 있다는 것을 봐주시길 바란다. 예쁘게 봐달라"고 소감을 털어놨다.

화면과 실제의 차이가 크다고 밝힌 한고은. 그의 말대로였다. 섹시하면서 도시적인 이미지로 사랑 받은 것과 달리 털털한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특히 화려하게 꾸며진 방송 모습과 달리 내내 민낯으로 등장하며 놀라움을 안기기도. 하지만 민낯에도 여전히 아름다운 모습을 자랑하며 출연진의 감탄을 받기도 했다.

터프한 모습으로 직장인 남편의 아침을 직접 차린 한고은은"직장인의 삶을 몰랐다. 같이 살아보고 겪어보니 존경하게 됐다"고 남편에 대한 애정을 내비치기도.

한고은의 남편 신영수 씨는 '서로가 생각하는 서로의 성격은 어떤 것 같냐'는 질문에 "저희 와이프는 불 같다. 화끈하다. 뒤끝이 없다. 때로는 엄하게 할 때도 있는데 좋은 사람이다. 잘 적응이 돼 있다"고 말했다. 또한 시종일관 아내 한고은의 눈치를 보며 웃음을 안기기도.

두 사람은 출근길에도 통화를 하며 여전히 꿀 떨어지는 일상을 보여줬다. 특히 한고은은 남편 신영수 씨의 점심시간에 회사를 찾아 점심 데이트를 하기도. 여전히 달달한 이들의 일상이 부러움을 안겼다.

'한고은이 왜?', '재력가인가?'라는 악플을 받았던 한고은 남편 신영수 씨. '너는 내 운명'을 통해 그의 다정하고 섬세한 매력이 빛을 발했다. 한고은 역시 브라운관의 모습과 다른 털털, 터프함으로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는 중. 두 사람의 일상이 '너는 내 운명'을 통해 공개되며 더 큰 응원을 받고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