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엔플라잉 유회승 "가수가 된 계기? 母가 운영하는 노래방" (화보)

노규민 입력 2018.08.06. 15:39

밴드 엔플라잉의 보컬 유회승이 캠퍼스플러스 8월호 화보를 통해 유쾌하고 솔직한 매력을 선보였다.

화보 속 유회승은 보드, 농구공 등 다양한 소품을 활용해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개성 넘치는 화보를 완성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엔플라잉 유회승/ 사진제공=캠퍼스플러스 8월호

밴드 엔플라잉의 보컬 유회승이 캠퍼스플러스 8월호 화보를 통해 유쾌하고 솔직한 매력을 선보였다.

화보 속 유회승은 보드, 농구공 등 다양한 소품을 활용해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개성 넘치는 화보를 완성했다.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는 엔플라잉 활동에 대한 이야기들을 허심탄회하게 밝혔다. 특히 유회승은 가수의 길을 걷게 된 계기에 대해 “어릴 때 어머니가 노래방을 운영하셔서 자주 갔다. 친구들을 비롯해 여러 사람들로부터 잘 부른다고 칭찬을 받다 보니 점점 욕심이 났다”며 “잘하고 싶은 마음에 더  다양한 시도를 하며 연습했다. 중학생 땐 핸드폰으로 제 노래를 녹음해 듣곤 했다”고 밝혔다.

엔플라잉 유회승/ 사진제공=캠퍼스플러스 8월호

이어 “부족하다고 느끼는 부분을 고치다 보니, 실력 향상에도 도움이 됐다. 이런 경험들이 쌓여 자연스럽게 가수를 꿈꾸게 된 것 같다”고 말했다.

엔플라잉은 오는 8월 10일부터 12일까지 송도국제도시 달빛축제공원에서 펼쳐지는 ‘2018 인천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이하 펜타포트)’에 참여해 11일 공연을 펼친다. 펜타포트에 처음으로 참가하는 엔플라잉은 무더운 여름에 시원한 라이브를 선사하며 뜨거운 에너지를  발산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