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김가연 딸 공개, 엄마 뺨치는 단아 미모 "내가 만든 한복"

입력 2018.08.04. 15:27

배우 김가연이 큰 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가연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큰딸 서령이와의 사진 #서령이가입은한복 #내가만든한복"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가연은 큰 딸 서령 양과 함께 달리는 차 안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한편 김가연은 지난 2011년 8살 연하의 임요환과 혼인신고를 올렸으며 2015년 둘째 딸을 출산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울신문 En]

김가연 딸

배우 김가연이 큰 딸과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김가연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큰딸 서령이와의 사진 #서령이가입은한복 #내가만든한복”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가연은 큰 딸 서령 양과 함께 달리는 차 안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모녀의 단아한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가연 딸

한편 김가연은 지난 2011년 8살 연하의 임요환과 혼인신고를 올렸으며 2015년 둘째 딸을 출산했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