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위키미키 김도연, 민낯부터 카리스마까지 매혹적 자태[포토엔]

뉴스엔 입력 2018.08.01. 07:52

김도연이 매혹적인 자태를 드러냈다.

위키미키 김도연이 얼루어 8월호에서 #민낯 #컬러 #카리스마 세가지 콘셉트로 찍은 화보를 8월 1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도연은 화이트 셔츠 원피스의 꾸미지 않은 순수함 그대로를 민낯으로 소화해냈다.

블랙 언발란스 플리츠 원피스와 마스카라로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스무살 김도연의 모습도 선보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김도연이 매혹적인 자태를 드러냈다.

위키미키 김도연이 얼루어 8월호에서 #민낯 #컬러 #카리스마 세가지 콘셉트로 찍은 화보를 8월 1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 속 김도연은 화이트 셔츠 원피스의 꾸미지 않은 순수함 그대로를 민낯으로 소화해냈다. 메이크업을 간소화하고 머리도 풀어헤쳐 치장하지 않은 아름다움이 산뜻한 느낌을 준다.

또 다른 화보 컷에서는 레드립과 치크로 확실한 컬러감을 드러냈다. 메이블린뉴욕의 '슈퍼 스테이 립 잉크'로 선으로 그린 듯 분명한 도연의 하트레드립이 완성됐다.

블랙 언발란스 플리츠 원피스와 마스카라로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스무살 김도연의 모습도 선보였다. 여신이나, 리더쉽도 좋지만 그보다는 따뜻한 카리스마를 가진 사람이 되는 게 자신의 소망이라는 김도연. 그녀의 아름다운 이야기와 화보는 얼루어 8월호에서 만날 수 있다. (사진= 얼루어)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