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더울 땐 '놀토'".. 혜리, 상큼 발랄 셀카 공개

정여진 입력 2018.07.28. 17:17 수정 2018.07.28. 17:18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일간스포츠 정여진]
그룹 걸스데이 혜리가 상큼한 미모가 돋보이는 셀카를 공개했다.

혜리는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더울 땐 놀토죠"라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양갈래 머리를 하고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 특히 혜리는 입술을 쭉 내민 채 양손을 볼에 콕 갖다 대는 포즈로 상큼 발랄한 매력을 뽐내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혜리 미모가 너무해" "예쁘고 귀엽고 다 하네" "점점 더 예뻐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혜리는 tvN '놀라운 토요일' 진행자로 출연 중이다.

정여진 기자 jeong.yeojin@jtbc.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