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음악

폴킴, 숀의 '사재기 논란' 저격? "도둑질 놔두니까 합법인 줄 아는 듯"

온라인이슈팀 입력 2018.07.18. 00:15

가수 폴킴이 음원 사재기를 겨냥한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이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은 폴킴이 일부 가수의 음원 사재기 논란에 대한 소신을 밝힌 것이라고 추측했다.

최근 가수 닐로, 밴드 칵스 숀 등 대중에게 인지도가 높지 않은 이들이 음원차트 역주행에 성공했다.

이 가운데 두터운 팬덤을 보유하고 있는 그룹 트와이스, 블랙핑크, 마마무, 멜로망스 등을 제치고 역주행에 성공한 것에 대해 음원 사재기 의혹이 이어지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사진=뉴런뮤직, 폴킴 인스타그램

가수 폴킴이 음원 사재기를 겨냥한 의미심장한 글을 게재했다.

17일 폴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도둑질 놔두니까 합법인 줄 아는 듯”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에 대해 일부 네티즌들은 폴킴이 일부 가수의 음원 사재기 논란에 대한 소신을 밝힌 것이라고 추측했다.

최근 가수 닐로, 밴드 칵스 숀 등 대중에게 인지도가 높지 않은 이들이 음원차트 역주행에 성공했다. 이 가운데 두터운 팬덤을 보유하고 있는 그룹 트와이스, 블랙핑크, 마마무, 멜로망스 등을 제치고 역주행에 성공한 것에 대해 음원 사재기 의혹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사재기 논란이 불거지자 숀의 소속사 디씨톰엔터테인먼트 측은 한 매체를 통해 “저희도 놀라울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고 차트에서 엄청난 성적을 보이고 있어 어찌 보면 신기한 상황”이라며 “이번 숀의 흥행이 축하를 받아 마땅한 일임에도 불구하고, 말도 안 되는 오해와 억측들로 입장을 발표해야 하는 지금 상황이 몹시 안타까울 뿐”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