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오피스룩부터 캐주얼룩까지 찰떡 소화하는 '김비서' 박민영

정하은 입력 2018.06.12. 07:00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비소 김미소를 연기하고 있는 박민영은 극 중 다양한 오피스룩을 완벽히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

최근 열린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그는 "프로페셔널한 비서 김미소를 연기하기 위해 많은 부분에 신경을 쓰고 있다"며 "특별히 운동과 식단을 병행하며 오피스룩을 잘 소화할 수 있도록 관리 중이다"라고 고백한 바 있다.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매주 수, 목 저녁 9시 30분에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tvN 새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를 통해 비소 김미소를 연기하고 있는 박민영은 극 중 다양한 오피스룩을 완벽히 소화해내 눈길을 끌었다.

최근 열린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그는 "프로페셔널한 비서 김미소를 연기하기 위해 많은 부분에 신경을 쓰고 있다"며 "특별히 운동과 식단을 병행하며 오피스룩을 잘 소화할 수 있도록 관리 중이다"라고 고백한 바 있다.

반면 박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극 중 모습과는 상반된 캐주얼하고 상큼한 모습으로 팬들에게 근황을 전했다.

11일 박민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마일 김"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민영은 하얀 티셔츠에 남색 가디건을 걸친 편안한 차림을 하고 카메라를 향해 미소짓고 있다. 청순하고 아름다운 그의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매주 수, 목 저녁 9시 30분에 방송된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박민영 인스타그램, tvN 제공

이 시각 추천뉴스

    쇼핑

    포토로 보는 연예